‘우한 폐렴’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…위험성과 예방법은?_리캡챠로 돈벌어_krvip

‘우한 폐렴’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…위험성과 예방법은?_넷플릭스를 보고 돈을 벌어라_krvip

[앵커]

국내에도 중국 우한을 다녀온 뒤 폐렴 증상을 보이는 환자가 한 명 있습니다.

보건당국은 환자 증상이 많이 호전됐고, 환자가 접촉한 29명도 현재까지 별다른 특이사항은 없다고 밝혔습니다.

이번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에 대해 이충헌 의학전문기자가 좀 더 자세히 살펴봤습니다.

[리포트]

코로나바이러스는 사람에게 감기를 일으키는 흔한 바이러스입니다.

문제는 유전자 변이를 통해 나타나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입니다.

2003년 중국에서 발생해 세계로 퍼져 7백 명 이상의 사망자를 낸 사스, 2015년 우리나라를 강타한 메르스가 모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였습니다.

우한 폐렴을 일으키는 바이러스는 사스, 메르스와 다른 세 번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입니다.

사스는 사향고양이, 메르스는 낙타를 거쳐 사람에게 왔습니다.

이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의 감염경로는 아직 밝혀지지 않았습니다.

[김우주/고대구로병원 감염내과 교수 : "사스 코로나바이러스나 메르스 코로나바이러스에 비해서 중증도나 사망률이 현저히 낮다. 그리고 현재까지 사람 간 전파력이 없기 때문에 사스나 메르스보다는 전파 속도나 전파위험이 상당히 낮다고 할 수 있겠습니다."]

그래도 신종 바이러스인 만큼 대비는 철저하게 해야 합니다.

비누로만 손을 씻어도 바이러스는 대부분 제거되기 때문에 자주 손을 씻는 게 중요합니다.

노인이나 만성질환을 가진 사람은 지금이라도 독감 예방접종을 하는 게 좋습니다.

KBS 뉴스 이충헌입니다.